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6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올해도 폭염대비 '어르신 무더위 쉼터' 운영
등록날짜 [ 2020년07월21일 15시34분 ]


야간무더위쉼터 7월말~8월
일반쉼터는 7월11일~8월말까지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여름철 무더위를 대비해 독거노인 및 폭염 취약계층을 위한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인해 다소 형태를 달리하게 되는 무더위 쉼터는 주간에 이용하는 일반쉼터와 야간쉼터로 나뉜다.
일반쉼터는 7월 11일부터 8월 31일까지 평일 아침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운영한다. 폭염특보가 발령되면 주말과 휴일에도 같은 시간동안 문을 열게 된다.
이용대상은 폭염에 취약한 어르신과 무더위에 장시간 노출 된 구민들이다. 19개 동주민센터와 9개 복지관을 활용한다. 다만 복지관은 코로나19로 운영이 중단 된 상태여서 운영 재개 시 개방할 예정이다.
지난해까지 주․야간 무더위쉼터를 운영했던 각 지역의 경로당은 추후 보건복지부 지침에 따라 개방이 가능할 경우 별도의 방역담당자 배치가 가능한 때만 일반쉼터로 운영할 계획이다. 코로나19사태 종료 시까지 야간쉼터로는 운영하지 않는다.
야간쉼터는 3곳으로 폭염특보 집중기간인 7월 말에서 8월 말까지 저녁 8시부터 다음날 아침 7시까지 운영한다. 구청 옆 노블레스 관광호텔 객실과 공릉동 서울과학기술대 기숙사 각각 50실을 통해 하루에 최대 150명이 이용할 수 있다. 객실은 1인 1실을 원칙으로 부부인 경우 함께 투숙한다. 이용료 구청이 부담한다. 월계 문화체육 센터에는 1인용 텐트 40개가 설치된다.
호텔과 대학 기숙사 등 3곳의 신청자가 정원을 넘어서면 구청 2층 대강당에 1인용 텐트 20개를 설치하고 추가로 개방한다.
야간쉼터 이용대상은 만 65세 이상 홀몸 어르신과 기초 생활 수급 어르신이다. 신청은 동 주민센터와 어르신 돌봄지원센터, 남부 지역자활센터, 시립노원노인복지관에 신청하면 된다.
이곳에는 코로나 감염병 예방관리를 위해 구청 직원 2명이 근무한다. 마스크 착용 여부 확인과 발열체크, 이용자 관리 대장 등을 작성하고 비상상황 발생 시 즉시 대응할 수 있도록 한다. 또한 직원 1명이 어르신 1명을 집과 야간쉼터를 모시고 오가는 것을 지원하는 1:1 맞춤 서비스도 제공한다.
폭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에 대한 안부 확인도 강화한다. 어르신 돌봄 지원센터가 관리하는 2700여명의 어르신들이 대상이다. 평소에는 주 2회, 폭염특보 시에는 매일 안부전화를 실시하고 3회 이상 전화를 안 받으면 직접 가정을 방문한다. 또한 독거어르신 모두에게 여름 이불세트를 지원하고, 서울시와 함께 맞춤 돌봄 대상자 257명에게는 냉풍기 등 쿨매트 키트를 배부할 예정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폭염까지 올 것으로 보여 취약 계층 어르신들에게 힘겨운 여름이 예상된다"며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코로나19 대응과 폭염대책을 빈틈없이 추진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원자력의학원 발전회의 발족 (2020-07-22 10:44:17)
서울시선관위 공명이 봉사단 노원노인복지관 초복특식 지원 (2020-07-21 15:14:23)
도봉구, 가족과 함께 ‘온라인 ...
도봉구, 우리 마을 ‘에너지 착...
도봉구, 여름방학 친구와 함께 ...
도봉구, 개별공시지가 이의신청...
도봉구의회 박진식 의장, 집중...
강북구의회 김미임, 이상수 의...
이동진 도봉구청장 집중호우 위...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