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2월12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시의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김지향 시의원 “서울시 제2의 광장·망원시장 육성한다”
등록날짜 [ 2023년09월27일 16시33분 ]
김지향 시의원(국민의힘, 영등포4)
기존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 효과 미미
전통시장 매출 1.0% 역성장

서울시 디자인 혁신, 안심디자인
음식·야간문화 중심의 관광형 전통시장 추진


내년부터 서울 주요 전통시장을 야간에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서울특별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지향 시의원(국민의힘, 영등포4)이 27일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서울시 관광형 전통시장 추진 현황’에 따르면 서울시는 온라인 중심의 유통환경에서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으로 전통시장의 관광 명소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2011년부터 올해까지 13년간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총 3,50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편의시설과 안전시설 확충, 각종 이벤트 사업을 수행해왔다.
그러나 온라인시장의 급성장으로 오프라인 쇼핑 성장률이 둔화되면서, 지원 효과가 무색하게 전통시장 매출은 최근 3년간 오히려 △1.0% 역성장하는 등 전통시장의 위기가 가속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광장·남대문·망원·동묘·용문·신원·경동시장 같은 7개 주요 전통시장은 유동인구가 많고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입지, 먹거리 중심의 판매 등으로 차별화에 성공한 것으로 분석됐다.

이에 따라 서울시는 위축된 전통시장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디자인 혁신 ▶안심디자인 ▶음식·야간문화 활성화(신규) 3가지 분야별로 서울시 관광형 전통시장 조성을 본격 추진한다.


디자인 혁신은 전통시장의 낙후 시설을 보수해 위생과 기능을 현대화하는 기존 사업 방식에서 벗어나 전통시장의 지역성·역사성·특수성을 살리기 위해 독창적인 외관에 예술적인 실내 디자인을 접목시켜 새로운 관광명소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안심디자인은 개소당 3억원 내외를 지원해 전통시장의 매대를 일관된 디자인으로 설치하는 사업이다.

음식·야간문화 활성화는 시장별로 각 5천만 원을 지원해 전통시장의 먹거리 행사, 축제 등의 개최를 통해 방문객을 늘리는 사업으로 2024년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지난 5월 서울시는 종로구 통인시장과 중구 신중앙시장을 디자인 혁신사업 대상으로 선정하고, 현재 기본계획을 수립 중이며, 내년도 설계에 들어갈 계획이다.  

또한, 서울시는 광장·망원시장과 같이 도·소매 판매보다 먹거리가 중심이 되는 시장을 조성해 그동안 이용률이 저조한 야간 시간대 시장 소비자와 관광객을 늘려 전 업종의 동반성장을 도모한다. 

김지향 시의원은 “기존 전통시장 지원 정책이 효과가 미미한만큼, 달라진 소비패턴에 맞춰 온라인과 차별화되는 전통시장만의 매력을 발굴·확산시키는 지원 정책을 서울시와 협의해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민국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 박환희 회장, <지방의회법> 조속한 국회 통과 촉구 (2023-09-27 17:04:22)
박석 시의원, “실효성 있는 공사비 검증제도 운영 방안 찾아야” (2023-09-20 16:19:39)
박석 시의원, 도봉서원 지원 ...
도봉구의회, 2023년도 행정사무...
도봉구, 학부모 교육 모니터단...
도봉구, ‘우리 마을 탄소중립...
도봉구, 지난 5년간 인권문제 ...
도봉구 상공회 송년의 밤, “...
도봉구, 기아쌍문대리점 성품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