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2월11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전국 최초 위기임산부 통합지원···전화·카톡으로 24시간 상담
등록날짜 [ 2023년09월26일 15시45분 ]
서울시 위기임산부 통합지원단 사무실 전경. [사진=서울시 제공]


위기임산부 통합지원사업단 운영
충분한 정보제공 출산·양육 결정 돕고 
상황에 맞는 서비스·지원기관 연계


서울시가 뜻하지 않은 임신, 경제적 부담, 사회적 편견 등으로 출산과 양육을 포기하려는 ‘위기임산부’를 보호·지원하기 위해 철저한 비밀보장을 원칙으로 하는 통합지원을 전국 최초로 시작한다. 
위기임산부는 경제적·심리적·신체적 어려움 등으로 출산 및 양육에 갈등을 겪고 있는 임산부를 일컫는다. 그동안 위기임산부는 ▶임신·출산 사실이 밝혀질까 두려워 정책 이용 기피, ▶지원을 받고자 해도 정보 접근이 어려워 포기하거나 ▶소득 기준 등의 자격 제한으로 정책을 이용할 수 없는 경우 등 복지 사각지대에 속해 조기 발굴 및 지원이 어려웠다. 

시는 태어났으나 출생신고가 되지 않은 출생 미신고 영아가 심각한 사회적 문제로 떠오른 가운데, 이런 문제를 예방하려면 여성의 자기 결정권과 아이의 생명을 모두 지키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설명이다. 이를 위해 위기임산부가 비밀보장을 통해 충분히 상담을 받고 출산을 결정할 수 있도록 돕고, 출산·양육 과정에서 필요한 지원을 연계해주는 통합지원체계를 마련했다고 취지를 밝혔다. 

서울시는 위기임산부 보호를 위한 전담조직인 ‘서울시 위기임산부 통합지원사업단’을 출범하고, 20일부터 상담 및 운영에 들어갔다. 사업단은 전화(1551-1099), 카톡채널(서울시 위기임산부 상담지원)을 통한 ‘24시간 전용 상담창구’를 운영하고, 상담을 통해 파악한 위기임산부 개개인의 상황에 필요한 공공·민간서비스를 연계해준다. 연계 이후엔 지속해서 1:1 관리로 산모와 아이의 안전을 책임지는 역할을 수행한다. 

초기 상담과정은 철저하게 비밀로 진행되기 때문에 신분 노출에 대한 두려움 없이 도움을 받을 수 있으며, 소득 기준, 혼인 여부 등과 상관없이 누구나 신속하게 상담·보호·지원을 받을 수 있다. 충분한 대화와 숙려기간을 거쳐 ▶출산 후 직접 양육하길 희망하는 경우 ‘미혼모자가족복지시설’이나 ‘서울시한부모가족지원센터’ ▶시설입소가 어렵거나 자격 제한으로 시설입소가 불가능한 경우 ‘위기임산부의 집’ ▶직접 양육이 곤란해 입양 및 시설보호를 희망하는 경우 ‘아동복지센터’로 연계한다. 

미혼모자가족복지시설는 중위소득 100% 이하의 이혼, 사별 또는 미혼의 임산부 및 출산 후(6개월 미만) 일정 기간 아동의 양육지원이 요구되는 여성이 입소할 수 있다.

서울시한부모가족지원센터는 재가 한부모가족을 대상으로 상담, 출산·양육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위기임산부의 집은 민간에서 운영하는 일시 보호 쉼터(비공개)로, 사각지대에 놓인 위기임산부에게 주거 및 생활 지원을 제공한다.

아동복지센터는 부모 양육이 곤란한 아동의 시설보호나 가정위탁, 입양 등을 담당한다. 

김선순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심각한 사회 문제로 떠오른 출생 미신고 및 영아유기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려면 위기임산부를 보호하고 지원하는 노력이 최우선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며 “경제적 부담과 사회적 편견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위기임산부가 홀로 짐을 짊어지지 않도록 서울시가 본격적인 지원을 시작한다. 추진 과정에서 위기임산부에게 필요한 대책을 계속해서 보완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윤은자 기자  yej388@naver.com
 
올려 0 내려 0
윤은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추석 명절 맞아 북한 이탈주민 향수 달래 (2023-09-26 15:48:37)
독립전쟁 영웅 흉상철거 백지화! 서울시민 걷기대회 개최 (2023-09-21 13:30:40)
박석 시의원, 도봉서원 지원 ...
도봉구의회, 2023년도 행정사무...
도봉구, 학부모 교육 모니터단...
도봉구, ‘우리 마을 탄소중립...
도봉구, 지난 5년간 인권문제 ...
도봉구 상공회 송년의 밤, “...
도봉구, 기아쌍문대리점 성품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