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23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마도 받고 편히 쉬다 가세요~”…도봉구, 도봉역 하부 이동노동자 쉼터 조성
법률, 노무, 세무 상담, 문화복지 프로그램 등 도봉구 노동자종합지원센터와 연계 지원
등록날짜 [ 2023년09월18일 10시27분 ]
사진제공 도봉구

도봉역 하부에 이동노동자들을 위한 쉼터가 조성됐다.
도봉구(구청장 오언석)는 이동노동자의 안전과 건강권을 지키고 이들의 노동권익 향상과 복리후생을 위해 구 직영의 쉼터를 도봉역 하부 다가치센터 6호에 마련, 지난 12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번 쉼터 조성은 플랫폼 창동 61 운영 중단으로 이곳에 조성된 쉼터를 도봉역 하부에 재조성한 것으로 이동노동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각종 편의시설을 더했다. 
이동노동자들의 건강 돌봄을 위한 안마의자, 발마사지기, 혈압계부터 사무업무를 볼 수 있는 컴퓨터, 팩스 복합기까지 구비돼 있으며, 여기에 TV, 공기청정기, 스마트폰 충전기, 냉장고 등을 갖춘 휴게공간도 마련됐다. 
이외에도 오토바이 정비 공구 등 이동노동자들의 업무에 필요한 물품들이 갖춰져 있으며, 쉼터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상주 직원도 배치됐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배달원, 택배기사 등 업무 중 대기하거나 쉴 공간이 필요한 이동노동자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구는 도봉역 하부 다가치센터 4, 5호에 위치한 도봉구 노동자종합지원센터와 연계해 이동노동자들을 위한 법률, 노무, 세무 상담과 소모임 지원, 문화복지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쉼터 운영 재개일인 지난 12일 쉼터를 찾은 오언석 구청장은 택배‧배달 노동자, 셔틀버스 노동자, 요양보호사 등 약 20여 명이 참석한 간담회 자리에서 이동노동자들로부터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쉼터 운영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이후 함께 시설을 둘러보고 이용자들이 쉬었다 가기에 부족함이 없는지를 살폈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쉼터가 이동노동자들이 서로 교류하며 편히 쉴 수 있는 사랑방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이동노동자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은자 기자 yej388@naver.com
 
올려 0 내려 0
윤은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다운복지관 제15회 전국발달장애인댄스경연대회 대구선명학교 대상 수상 (2023-09-18 17:06:52)
가을에 돌아온 한강달빛야시장···매주 토‧일 여의도한강공원서 개장 (2023-09-15 15:36:11)
도봉문화원, <지역문화기록...
도봉구의회, 극동대학교와 업무...
오언석 도봉구청장, 최고 35도 ...
도봉문화재단, 조달청 실시 ‘...
도봉구, “공영주차장 이용 시 ...
도봉구, “작업자 안전, 구청...
도봉구, 평생학습 프로그램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