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구의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의회 박이강 구의원, 尹정부‘육사 독립영웅 흉상 철거 추진’강력 규탄
육사 독립전쟁 영웅 흉상 철거 계획 조목조목 반박
등록날짜 [ 2023년09월05일 10시44분 ]
사진제공 박이강 구의원

서울특별시 노원구의회 박이강 의원(민주·노원라)은 28일 의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윤석열 정부와 국방부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박 의원은 “국방부 장관이 이번 조치 배경 중 하나로 ‘육군 창설과 관련된 인물로 하겠다’라고 밝힌 바 있는데, 대한민국 정부는 이미 광복군과 독립군을 국군의 뿌리로 공식 인정한 바 있다”라며 “국방부 스스로 세운 국군의 정통성과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법통을 이은 우리 헌법 정신을 부정하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또한 지난 홍범도 장군 유해봉환이 우리 정부의 간곡한 요청에 따른 카자흐스탄 정부와 고려인 동포들의 응답에서 비롯됐다는 역사를 짚으며, “당사국에 대한 외교적 무례이자 동포와의 약속을 저버리는 일”이라고 일갈했다.
박 의원은 “국방부는 홍범도 장군의 소련공산당 활동을 문제 삼는데 당시 사상과 이념이 아닌 오로지 일제에 맞서기 위해 불가피했음이 이미 여러 사료를 통해 밝혀졌다”라며 “공산당이 문제라면 윤 정부가 계승한다는 박정희 정부는 왜 홍 장군에게 건국훈장을 내렸으며, 박근혜 정부는 무슨 이유로 신형 함선에 장군의 이름을 붙였겠나”라고 되물었다. 이어 “근본적으로 남로당 출신 백정희 대통령의 역사는 왜 퇴출하지 않는가?”라며 “결국 진영논리만 그득하다”라고 평가했다.
그는 나아가 “독립전쟁의 영웅들을 육사 교정에서 몰아내면서 내세우는 이가 스스로 만주군의 일원으로서 동포들을 토벌했노라 밝히는 인물이라니, 이 시대의 젊은이들더러 철저한 기회주의자가 되라는 것인가?”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독립 영웅들께서 피눈물 흘리고 계실 교정에서 우리가 어찌 세월 좋게 축제를 즐길 수 있겠나”라고 반문하며, 곧 있을 육사에서 열리는 「경춘선 숲길 가을 음악회」를 다른 장소에서 개최할 것을 오승록 구청장에게 요청하기도 했다. 구는 이날 최종적으로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종합운동장으로 변경 개최를 결정했다.
윤은자 기자 yej388@naver.com
 
올려 0 내려 0
윤은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의회 보건복지위 복지시설 방문 (2023-09-13 12:16:32)
진보당 노원구위원회 출근길 육사 흉상 철거 중단 현수막 시위 (2023-08-31 12:05:00)
건강보험공단 노원지사, 관내 ...
서울특별시북부교육지원청,‘노...
도봉공단, 전력공급 비상대응 ...
도봉구, 대한적십자사봉사회와...
도봉구, 전기고지서 등록하고 ...
SH공사 중랑창업지원센터 복합...
도봉구, 4060 신중년을 위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