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2월10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공연/전시 > 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어머니’ 글과 사진展 의정부에서 열려
등록날짜 [ 2022년11월11일 16시37분 ]
70번째 순회 전시
창원서 2년 반 만에 재개관 후 올 들어 두 번째 릴레이 개관 

“정말 혼자 보기 아까운 전시였어요. 코로나라는 어려운 시기를 보냈는데 여기 와서 위로가 많이 됐어요. 많은 힘을 얻고 갑니다.”_김미숙(함안군, 50대)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展(부제:‘희생ㆍ사랑ㆍ연민ㆍ회한…아, 어머니!·이하 어머니전)이 의정부 지역에서 70번째  전시에 들어갔다.

어머니전은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주최, ㈜멜기세덱출판사 주관으로 지난 2013년 6월, 서울 강남에서 처음 개관했다. 글과 사진, 소품에 어머니의 삶과 사랑을 담아낸 이 전시는 개관 이래 2019년까지 광역시와 중소도시 68곳을 순회하며 롱런 전시를 이어왔다. 코로나19 이후 개관을 중단해오다가 지난 9월 19일 창원에서 재개관했다.

의정부에서 열리는 어머니전은 올 들어 두 번째 열리는 전시다. 
의정부낙양 하나님의 교회는 특설전시장을 150여 점의 글과 사진, 소품들로 가득 채웠다. 전시관에는 시인 문병란, 김초혜, 허형만, 박효석 등 기성문인의 글과 일반 문학동호인들의 문학 작품, 멜기세덱출판사에 투고된 독자들의 글과 사진 등이 전시된다. 이 밖에도 어머니의 손때 묻은 추억의 소장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전시관은 ▶A존 ‘엄마’ ▶B존 ‘그녀’ ▶C존 ‘다시, 엄마’ ▶D존 ‘그래도 괜찮다’ ▶E존 ‘성경 속 어머니 이야기’라는 소주제로 총 5개의 테마관으로 구성된다. 각 테마관에는 시ㆍ수필ㆍ칼럼 등의 글과 사진, 추억의 소품 등 다양한 작품이 입체적으로 조화를 이뤄, 관람객들은 옛 추억을 반추하며 어머니의 끝없는 내리사랑을 가슴 가득 느끼게 된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 드림스타트 아동들 미래직업 그림展 보러오세요! (2022-11-15 09:09:55)
서울생활사박물관, 그때 그 시절 <서울살이와 집> 전시 (2022-11-09 10:57:52)
도봉구, 보건복지부 노인정책(...
도봉구, 도봉구립소년소녀합창...
도봉구 평화문화진지, 공공예술...
도봉구, 2022년 서울시 식품위...
도봉구, (주)기아 쌍문대리점...
노원구 결혼이민자 취업 돕는다
채수창의 행정심판(92) LED 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