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9월28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행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국민지원금 130억 등 총 529억 규모 추경
등록날짜 [ 2021년09월07일 15시02분 ]
고용 및 민생안정, 일자리 사업 등
이달 8일 구의회 본회의 거쳐 확정

노원구의회 제268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박영래 기획재정국장이 추경예산안에 대한 제안 설명을 하고 있다.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코로나 4차 대유행으로 어려움을 겪는 구민의 생활안정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 529억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증액사업 602억, 감액사업 73억 원으로 기정예산 1조 2554억 원 대비 529억(4.21%)이 증가한 1조 3083억 원으로 편성했다. 
이번 추경안은 국민 상생지원금 구비부담금을 비롯해 코로나 지역 방역의 안전장치 마련에 중점을 두는 가운데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대비한 지역 현안사업 투자에 역점을 두었다.

주요 편성내역은 ▶국민 상생지원금 구비부담금 130억, 희망근로 지원 사업 26억 5천만 원, 노원안심일자리(공공근로)사업 6억 8천만 원 등 일자리 사업에 34억 6천만원 ▶지역 방역을 위한 재난관리전출금 7억 8천만 원, 노원사랑상품권 발행 3억, 전통시장 환경개선 사업 2억 5천만 원 등 침체된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사업비 등을 추경(안)에 담았다. 
또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검사 인원이 폭증함에 따라 선별검사소 및 비상방역대책반 지속 운영 사업비, 자동심장 충격기 구매, 독감 예방접종 사업 등 보건 분야에 7억 6천만 원을 반영했다.

아울러 취약계층 돌봄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코로나19 관련 생활지원비, 저소득층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한 주거급여, 위기에 처한 주민 지원을 위한 긴급복지 사업, 장애인 활동지원 사업 등 사회복지분야에 211억 9천만 원을 투입한다.
이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으로 공원과 녹지대의 이용률이 급증함에 따라 중계~등나무근린공원 녹지연결로 조성, 생활근린공원 재생, 수락․불암산 등산로(둘레길) 시설개선 등 환경 분야에 74억 7천만 원을 반영했다.

구민들의 안전과 편익을 위한 사업도 추진한다. 노후 된 도로포장 및 유지보수, LED 바닥신호등 설치, 버스정류소 따숨 및 미세먼지 쉼터 추가, 관내 4개 하천 노후 안내판 개선사업 등 도로·교통 물류 분야에 82억 1천만 원을 편성했다. 이 밖에도 구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문화시설 리모델링 공사, 체육용지 임시주차장 조성 등 문화·관광분야에 23억 6천만 원을 반영하고 행정 전산장비 보급 등 일반공공행정 분야에 22억 8천 만 원을 투입한다.

추경안은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의를 거쳐 이달 8일 본회의에서 확정될 예정이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이번 추경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구민들을 폭넓게 지원함으로써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에 중점을 뒀다"면서 "구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현안 사업들도 꼼꼼히 챙겨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청장, 창동 하나로마트 방문해 추석 제수용품 판매현장 살펴 (2021-09-16 12:51:46)
이동진 도봉구청장, 창동 신경제중심지 조성현장 찾아 점검 (2021-08-31 12:47:00)
오기형 의원 비롯 정무위 여당...
도봉구의회 행정기획위원회, ...
도봉구의회 복지건설위원회, 임...
도봉구 온(溫)라인 사회적경제 ...
도봉구 달빛 아래 국악의 향연,...
‘도봉구 온실가스 감축 구민 ...
도봉구의회 조미애 의원, 전동...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