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4월18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공연/전시 > 문화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예술공연 준비
등록날짜 [ 2021년02월24일 16시55분 ]
'뉴노멀 신사업 TF팀' 신설
5가지 신규 문화예술 프로그램 마련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코로나19로 문화갈증을 느끼고 있는 구민들을 위해 신규 문화예술 프로그램 개발에 적극 나서고 있다. 
문화예술 사업은 지난해 코로나로 심각한 타격을 받은 분야 중 하나다. 각종 행사를 비롯한 다수의 지역문화 사업들이 취소되거나 축소 운영되면서 주민들의 문화생활도 크게 위축될 수밖에 없었다.  
이에 노원문화재단은 지난해 12월, 서울시 22개 자치구 문화재단 가운데 최초로 '코로나19 대응 뉴노멀 신사업 TF팀'을 신설하고 새로운 프로그램 기획에 착수했다.  
그 결과 코로나 상황과 관계없이 구민들이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안전한 문화예술 프로그램 다섯 가지를 개발하고 2월부터 본격 시행에 들어갔다. 

먼저 2월 말에는 각 분야의 아티스트가 구민이 원하는 힐링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구성해 찾아가는 '놀라운 노원 예술램프-네 소원을 말해봐!'를 선보인다. 마술사, 피아니스트, 사진작가, 국악인, 고등 래퍼 등이 희망 구민 100팀을 방문해 다양한 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구민 3,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30일 간의 음악 감상 '문화 챌린지 100 -비바 베르디'는 3월 15일부터 시작된다. 세계적인 오페라 거장 주세페 베르디 서거 120주년을 맞아 한국을 대표하는 성악가 소프라노 오미선 교수(성신여대 성악과), 바리톤 김진추 교수(추계예대 성악과)와 함께 베르디의 명곡을 감상하고 체험한다.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모든 연령층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SNS, 카카오를 통한 미션이 제시되고 꾸준히 참여한 구민에게는 특별 기념품을 제공한다.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찾아가는 교과서 예술여행-음악도시락'은 코로나로 공연장에 모일 수 없는 초․중학생을 위한 소규모 클래식 공연이다. 각 교실에서 친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번 공연은 3월 새 학기부터 관내 5개 초․중학교를 우선 방문할 예정이다. 
아울러 한국을 대표하는 예술가로부터 '1:1 마스터 클래스'를 받는 특별한 기회를 마련한다. 3월부터 시작해 총 7회 운영 예정으로 클래식, 뮤지컬, 무용 등 장르별 유명 예술인이 노원구민에게 1:1 클래스를 진행하는 현장을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실시간 채팅과 인터뷰도 병행해 교육과 재미, 소통의 즐거움까지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규 프로그램 관련 사항은 노원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재단 축제사업부(☎02-2289-3460, 3429)로 문의하면 된다.

오승록 구청장은 "새롭게 시도되는 이번 문화예술 프로그램들이 구민들의 문화갈증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문화재단 학마을도서관 영국으로 떠나는 온라인 인문학 산책 (2021-03-09 09:21:13)
[문화칼럼] 차 한잔의 여가(10) (2021-02-24 16:49:26)
정석환 병무청장, 서울병무청 ...
서울북부보훈지청, 직원 힐링 ...
서울지방보훈청, GS리테일과 중...
“재미있는 ‘온라인 어린이 인...
‘자원입대 자랑스러운 이야기 ...
국립4.19민주묘지관리소, 61주...
도봉구, 2021년 도봉혁신교육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