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1월26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출산장려정책 다양···아기신분증부터 출산축하금까지
등록날짜 [ 2020년10월13일 13시06분 ]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출산을 장려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들을 마련하고 시행에 들어가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우선 올해부터 첫 아이까지 출산 축하금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상을 확대했다. 이에 따라 첫 아이는 10만원, 둘째 20만원, 셋째 50만원, 넷째아이부터는 100만원이 지급된다. 노원구에 3개월 이상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해야 하며, 아이가 태어나고 1년 이내 거주지 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다만, 2020년 7월 이전 출생한 첫째 아이는 소급되지 않는다.
노원구가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아기맞이 클린하우스' 사업도 이색적이다. 둘째아 이상 출산가정 부모 중 알레르기 질환이 있으면 신청 가능하다. 전문 해충 방제업체에서 가정을 방문해 집먼지 진드기, 가구 및 집기 살균, 해충 방제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관내에 주민등록을 둔 생후 3개월 이내 신생아에게 만들어 주는 아기 신분증도 높은 기대를 받고 있다. 아기 신분증 발급은 보호자(부 또는 모)가 사진 1매를 지참하여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핸드폰에 있는 사진을 활용하고 싶다면 별도의 사진을 구비하지 않아도 된다. 신분증은 PVC재질로 주민등록증과 규격(8.5cm×5.4cm)과 동일하다. 앞면에는 사진, 주소, 뒷면에는 태명, 태어난 시, 몸무게, 혈액형, 아이에게 바라는 말 등을 담는다.



아기신분증은 주민등록증과 같은 법적인 효력은 없지만 부모는 아기탄생을 기념한다는 의미가 있고, 아이는 훗날 본인의 태명 및 태어난 시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는 점에서 한달 평균 20여 건을 신청할 정도로 만족도가 높다.
다자녀 가족을 비롯한 저소득, 다문화 가정을 위한 다양한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신생아 무료작명 코너'는 사주명리학 강사가 작명 및 이름풀이를 해준다. 노원구 거주 다자녀가정(둘째아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다문화가정을 대상으로 한다. 선천성 대사 이상검사비(외래검사 시)도 2명이상 다자녀가구에 소득수준 상관없이 지원한다.
유모차 무료대여서비스도 진행하고 있다. 36개월 미만 영유아를 둔 취약가정은 노원구육아종합지원센터 및 건강가정지원센터를 통해 유모차를 6개월 동안 장기대여를 할 수 있다.
또한 다자녀 가정의 문화예술 기회를 확대하고자 노원구에 3개월 이상 거주하고 있는 만20세 미만의 자녀를 셋 이상 양육하는 가정에는 가족 수만큼 영화관람권을 지급한다.
이외에도 2017년 미혼모․부 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냉난방비를 지원하고 있다. 대상은 저소득 미혼모․부 세대 및 출산 전 미혼모가구이며, 1회당 2만5천원, 연4회, 총 100만원까지 지원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노원구청 여성가족과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오승록 구청장은 "정부와 서울시의 저출산 대책을 보완할 수 있는 노원구만의 특색있는 다양한 정책들을 앞으로도 적극 발굴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음압특수구급차 도입해 감염병 환자 수송 (2020-10-13 13:38:34)
노원구 전국 최초 식당 갖춘 방과 후 돌봄센터 문 열어 (2020-10-13 13:04:33)
행복만들기 길선구 대표 평화복...
노원구의회 교육정책특위 업무...
채수창의 행정심판(53) 농지취...
김세영 법무사의 상가건물임대...
코로나19로 대두되는 재택근무...
서울북부고용센터 제공 구인정...
국민연금공단 도봉노원지사 장...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