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3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건강 > 건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서울시 최초로 아동 '아침건강교실' 운영
등록날짜 [ 2019년06월11일 11시33분 ]



월계초등학생 120명을 대상

아침간편식 제공, 운동도 실시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아동들의 아침결식을 예방하고 건강한 식습관 형성을 위한 아침 건강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아침 건강교실은 관내 월계초등학교를 시범학교로 선정하고 3~6학년 중 희망학생 120명을 모집했다.

운영방법은 보건소 전담 영양사와 운동사가 학교를 방문해 아침 간편식을 제공하고 운동을 실시한다.

특히, 건강지원 활동가인 영양사뿐만 아니라 외부강사와 학부모 건강리더 3명도 함께 교실에 참여하고 HACCP 인증업체인 현대 그린푸드가 식사를 제공한다.

아침메뉴는 곡류와 유제품, 과일 등으로 구성했다. 학생들은 아침식사 전후로 신체활동을 실시하고 영양 교육을 받는다. 프로그램은 719일까지 매주 월요일에서 금요일, 5일이며 오전 8시부터 850분까지 진행한다.

구가 아침 건강교실을 운영에 나선 것은 아동들의 아침식사 결식률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지난해 구가 실시한 󰡐나의 몸 바로알기󰡑 조사에 따르면 노원구 아동의 아침식사 결식률은 7.6%(2017년 기준)로 전국 평균(4.7%)보다 높은 편이다.

같은 기간 채소를 매일 섭취하는 비율은 46.5%, 과일은 35.1%에 불과하고 신체 활동도 201463.2%에서 201755.9%로 낮아지고 있다.

불규칙적인 식습관과 저조한 신체활동은 아동청소년에게 학업성취 등 열등감과 우울증뿐만 아니라 삶의 모든 영역에서 악영향을 초래한다.

구는 향후 참여아동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해 아침건강교실 전과 후의 효과를 비교해 볼 예정이다.

사업비는 서울시가 주관한 '서울형 건강증진학교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지원받은 1억 원이다. 이를 통해 월계초등학교에 플레이마킹과 VR 스포츠실을 설치, 아동의 신체활동 활성화를 위한 󰡐스마트 학교체육󰡑 환경 조성을 병행한다는 계획이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자라나는 시기는 두뇌 활동, 육체적 성장과 함께 건강한 식습관 형성이 아주 중요하다", "아이들이 균형 잡힌 식생활 문화를 조성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상계백병원과 함께하는 건강이야기} 위암 부르는 '헬리코박터균' 유산균 음료로 치료될까 (2019-06-24 15:35:54)
7월 1일부터 동네병원 2~3인실 건강보험 적용 (2019-06-11 11:30:41)
도봉구의회, 제290회 임시회 개...
도봉구의회 홍국표 부의장, 창...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
도봉구, 2019년 자활근로 참여...
도봉구-초록우산어린이재단, 차...
서울병무청, 한국폴리텍Ⅰ대학...
도봉문화원, “하루의 일상, 예...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