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4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40 수도권 글로벌 메가 플랜 나온다
서울시・인천시・경기도・국토부 공동 ‘2040 수도권 광역도시계획’ 수립 착수
등록날짜 [ 2019년03월13일 16시09분 ]

수도권 등 대도시권 차원에서 행정구역 경계를 초월한 도시문제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이에 대한 광역적 대응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인천시·경기도·국토교통부가 수도권 광역도시계획 수립을 위한 공동 용역에 착수한다.

이는 지난해 7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 경기도(도지사 이재명)수도권 계획체계 효성 확보를 위해 광역도시계획 체계 발전방향을 함께 논의하기로 합의한 데에 대한 후속조치이다.

서울인천경기 지역은 대도시를 중심으로 주변 도시들이 공간적, 기능적으로 매우 밀접하게 연관된 거대 광역공동체(공동 생활권)’을 형성하고 있다. 이에 따라 광역교통체계, 대기질 개선, 난개발 방지 등과 같이 대도시권 차원의 종합적 대응이 필요한 이슈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수도권을 아우르는 실효적 광역계획이 부재한 상황이다.

광역도시계획은 국토계획법에서 규정한 최상위 도시계획이며, 광역계획권의 장기발전방향을 제시하는 계획으로 공간구조개편, 광역토지이용광역시설, 도시기능분담 등을 제시한다.

이번 수립되는 광역도시계획은 제5차 국토종합계획('20'40), 4차 수도권 정비계획('21'40) 재정비시기에 맞춰 광역적 교환경 문제를 해소하고 인구감소저성장 시대에 맞는 실효적인 수도권 발전계획을 수립하는 데 의의가 있다.

또한, 광역도시계획의 원활한 수립을 위해 네 개 기관이 광역도시계획 협의회를 구성운영하고, 공개토론회, 공청회 등을 통해 각계각층의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할 예정이다.

2040 수도권 광역도시계획은 내년 상반기에 계획안을 마련하고 하반기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내년 말 최종 확정된다.

권기욱 서울시 도시계획국장은 서울시, 경기도, 인천시, 국토부가 의기투합한 만큼, 환경·교통·주택 등 수도권에 산재된 도시문제를 극복하고, 해외 대도시권과의 경쟁은 물론 지방과 상생발전 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수도권 광역도시계획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거리가게 허가제 본격 시행 첫 해…영중로 등 시범거리 조성 (2019-03-13 16:16:02)
서울시,‘이삿짐 운반 승강기 사용료’실태조사 …무료~55만원 천차만별 (2019-03-13 16:01:05)
도봉구, 프리스타일 랩배틀 ‘F...
도봉구 방학2동, ‘정신건강프...
도봉구, 제2회 대한민국 지방정...
도봉구, 대한민국 지방자치경영...
도봉문화재단 임원모집 공고
도봉구시설관리공단 <사랑의...
강북구의회, 의정역량 강화를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