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4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어르신·대학생 룸셰어링 협약 맺는다
등록날짜 [ 2019년02월26일 11시06분 ]

사진은 제11기 룸셰어링 협약식 모습.[사진=노원구청 제공]


어르신 21가구, 대학생 25

임대기간 6개월, 임대료 저렴

 

노원구가 관내 대학생들의 거주 공간 마련에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어르신대학생 룸셰어링(주거공유) 사업 제12기 협약식이 25일 개최된다.

이 자리에서 임대기간 및 임대료뿐만 아니라 말벗 되어드리기, 가사일 돕기, 컴퓨터스마트기기 사용 설명 등 대학생이 어르신에게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상호 협약하고 구는 중재를 맡는다.

이번 12기 룸셰어링 협약에는 어르신 21가구와 대학생 25명이 참여한다. 임대기간은 6개월이며 상호 협의 하에 연장이 가능하다. 월 임대료는 보증금 없이 주변시세보다 저렴한 25만원에서 30만원으로 공과금이 포함된 금액이다.

특히, 이번 협약식에는 그 동안 문제점으로 지적된 세대 간 이해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세대공감행사󰡑를 개최한다. 세대간 소통 방법 및 갈등 예방법에 대하여 전문가의 교육을 받고, 소통의 시간을 마련하여 대상자들 사이에 친밀감을 높인다.

구는 사업에 참여하는 어르신 7가구에 도배, 장판 등의 환경 개선 공사를 실시하고, 입주 대학생 10명에게는 침대, 책상 등의 생활용품을 노원구 재활용센터에서 기부 받아 제공 할 예정이다. 또한 참여자와 수시로 전화 및 방문 상담을 실시하여 참여자간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갈등상황을 조정하는 등 꾸준한 사후관리를 할 계획이다.

룸셰어링 사업은 어르신과 대학생 모두를 위한 사업이다. 어르신은 월 임대료 수입과 함께 손자손녀 같은 대학생들과 생활하며 따뜻한 정과 든든함을 느낄 수 있다. 학생들에게는 대학가 방 구하기 걱정을 해소하고 어르신과 소통하며 상호 이해할 수 있는 기회이다.

2013년부터 시작된 룸셰어링 사업은 작년까지 어르신 179가구, 대학생 210명이 참여했다. 이 중 어르신 23가구, 대학생 23명이 주거 공유 생활을 이어나가고 있다.

오승록 구청장은 "룸셰어링 사업은 세대간의 차이를 극복하고 소통을 통하여 상호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면서 "어르신과 대학생의 행복한 동행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북소방서, 펌뷸런스ㆍ오토바이 구급대 Team CPR 교육 (2019-03-01 13:50:56)
노원서 청소년문화발전위 어려운 학생 위한 성금 전달 (2019-02-26 10:49:14)
도봉구, 프리스타일 랩배틀 ‘F...
도봉구 방학2동, ‘정신건강프...
도봉구, 제2회 대한민국 지방정...
도봉구, 대한민국 지방자치경영...
도봉문화재단 임원모집 공고
도봉구시설관리공단 <사랑의...
강북구의회, 의정역량 강화를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