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8월19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건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삶과 죽음의 질’ 향상을 위한 죽음교육 절실
등록날짜 [ 2018년08월10일 10시48분 ]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단계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결정에 관한 법률>(이하연명의료결정법”)이 시행된 지 6개월이 지나고 있다. 삶의 마지막을 미리 성찰하고 준비함으로써 국민의 존엄한 마무리를 돕고자 한 법이다. 법 시행 이후 현재(2018.0807) 국립연명의료관리기관에 등록된 <사전연명의료의향서>43,564건이다. '인공호흡기를 달지 않고 고통스러운 심폐 소생술을 받지 않고~' 무의미한 연명치료를 거부함으로써 존엄성을 지키고 사랑하는 가족의 보살핌 속에서 떠나는 인간다운 죽음을 원하는 국민들, 특히 노년층의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사진제공 창동노인복지센터

급격한 고령화를 겪고 있는 우리 사회는 더 늦기 전에 삶과 죽음의 균형 잡힌 인식과 죽음의 질(32)을 높이는 작업을 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 [연명의료결정] 제정 소식과 내용, 죽음의 현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작성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와 교육이 필요하다. 이와 더불어 더 중요한 것은 죽음에 대해 자연스럽게 말하는 문화, 죽음을 미리 준비하는 문화를 만드는 것이다. 이코노미스트 Daivid Clark는 영국이 삶과 죽음의 질1위일 수 있었던 것은 죽음을 자유롭게 말하는 문화와 교육기반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에 창동노인복지센터 웰다잉연구소는 죽음학(Thanatology)과 죽음교육의 공교육화에 앞장서는 한국싸나톨로지협회(http://sdlfoundation.org/)와 협력하여 건강한 죽음문화 조성에 앞장 설 죽음교육지도자를 양성한다.

관심있는 지역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913일 목요일 오후 2시에서 5시까지 총 10회 실시한다. 교육비는 10만원으로 관심있는 분들은 창동노인복지센터(02-906-2968)로 문의하면 된다.

올려 0 내려 0
윤은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 ‘제3기 어르신 아카데미’에서 행복한 100세 준비! (2018-08-15 14:30:32)
석기행의 임신, 출산의 모든 것 (2018-08-07 16:35:01)
강북구의회 이용균 의원, 지역 ...
강북구의회 유인애 부의장, 번2...
도봉구, ‘제2기 자치분권대학 ...
서울병무청, 국민생각함 설문조...
이동섭 의원, 2018김운용컵오픈...
온누리약국복지회 도봉·강북구...
도봉구, 창3동 ‘골목 주민들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