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22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을지대 을지병원 재난대비 모의훈련 실시
지하철역 불, 재난사태 ‘코드 옐로우’ 발령 가상
등록날짜 [ 2018년07월06일 16시51분 ]


을지대학교 을지병원(병원장 유탁근)은 다수의 사상자 발생을 대비한 재난대비 모의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5일 오후 본관 응급의료센터에서 실시한 재난대응 모의훈련은 100여 명의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부상자에 대한 초기 대응과 이송, 분류, 응급 의료 및 수술, 지원에 이르는 전 과정을 실제 상황과 동일하게 진행했다.
이날 훈련은 오후 3시 40분께 을지병원 인근 7호선 하계역사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로 약 50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는 상황이 부여되면서 시작됐다. 119를 통해 상황을 전파 받은 을지병원에는 즉각적으로 재난사태를 알리는 ‘코드 옐로우’가 발령되고, 의료진을 비롯한 모든 인력이 대응태세에 들어갔다. 재난구호팀은 전 앰뷸런스를 화재 현장으로 긴급 출동시켜 부상자들을 을지병원으로 신속히 이송했다.
환자중증도 분류팀은 환자들의 부상 정도에 따라 검정, 빨강, 노랑, 녹색의 띠를 환자 신체에 부착시켜 의료진이 환자의 상태를 신속히 알 수 있게 구별한 후 긴급환자구역, 응급환자구역, 비응급환자구역, 사망환자구역으로 옮겼다.
응급의료센터 의료진은 환자의 상태에 따라 처방, 처치, 수술 및 입원 등을 조치했으며, 다수의 사상자가 동시에 내원하는 것에 따른 병상 및 의료용품 부족 상황에 대한 조치가 긴박하게 이뤄졌다. 실제 상황을 방불케 하는 가상의 훈련 상황은 2시간 만에 종료됐다.
유탁근 병원장은 총평을 통해 “앞으로도 실전과 같은 교육훈련을 통해 각자의 임무를 잘 숙지해서 환자의 생명을 보호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북소방서, 서울시 119소방동요대회 초등부 ‘최우수상’ (2018-07-06 16:56:03)
서울시, 학자금 대출 못 갚아 신용유의자 전락한 청년 구제한다 (2018-07-04 17:33:27)
서울과기대 기숙사생들에게 전...
신인 아티스트, 전국에서 도봉...
도봉문화원 문화학교 장고반, ...
도봉구의회, 제281회 제1차 정...
도봉구, 만들고 체험하면서 배...
노원구 하계종합사회복지관, 개...
강북구의회 이용균 의원 , 동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