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6월23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공연/전시 > 공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문화예술회관 - 임형택(극단서울공장) 연출과 공동제작
등록날짜 [ 2017년12월15일 10시52분 ]

노원문화예술회관(관장 김승국)은 윤동주 탄생 100주년을 맞아 낭독극 <윤동주를 기억하다> 제작해 오는 27일 오후 730분 소공연장에서 공연한다.

윤동주는 일제강점기를 겪으며 고통 받는 조국의 현실을 마주하며 고뇌하고, 나라와 민족에 대한 사랑을 시로 담아냈다. 노원문화예술회관에서는 문학계의 거인 윤동주의 탄생을 기념하며 극단서울공장과 공동제작 작품을 선보인다.

기념 공연을 기획한 김승국 관장은 관객들이 윤동주의 주옥같은 시와 그 시대 예술가의 삶을 되새겨볼 수 있고, 그의 문학과 정신이 오늘날 던지는 메시지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진지한 예술적 성찰의 시간을 준비하고자 했다라고 말했다.

윤동주 시인은 별세했지만, 그의 시는 남겨져있다. 관객들은 윤동주가 스스로 바라보는 자기 응시, 그리고 성찰이 녹아져있는 낭독극을 감상하며 그의 삶을 재조명할 수 있을 것이다.

윤동주를 기억하다 작품을 연출한 임형택은 노원문화예술회관의 상주단체 극단서울공장의 대표이자 카이로국제실험연극제 최우수 연출상을 수상했다. 임형택 연출은 이 작품을 제작하기 위해 윤동주의 시를 이해하려는 첫 걸음을 부끄러움에 대한 성찰로 시작했다고 한다. 윤동주가 창씨개명을 한 이후 마음 속 남겨진 괴로움과 번민을 시로 승화시켰음을 알고, 그가 가진 깊숙한 내면을 그려내고 전달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연극, 뮤지컬과 달리 이 작품에서는 극적인 스토리텔링 방식이 아닌 시적 움직임과 소리의 형태를 구현하여 제작하였다.

관객들은 극 중간에 자화상 헤는 밤」 「참회록등 감상할 수 있다. 또한 노래와 연주가 곁들어지며, 역사 속의 사건을 효과음과 배우들의 구음으로 전달하여 표현할 것이다. 관객들은 시와 음악이 함께한 낭독극을 통해 그의 삶에 대해 돌아볼 수 있을 것이다.

공연은 예매 오픈 후 많은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며 매진되었다.

공연관람은 8세 이상 관람가능하다. 자세한 공연 소개는 http://nowonart.kr 또는 02.2289.6830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 제1회 예하페스티벌 개최 (2018-01-02 10:51:59)
"꼬마 조광조“ 연극으로 조광조 선비정신 재조명! (2017-10-31 15:57:55)
호국보훈 스토리가 있는 피란수...
노원문화예술회관 이승용 음향...
도봉구, ‘우리자녀와 입시로 ...
도봉구, 도봉2동 대한적십자봉...
도봉구 평화문화진지 행안부 특...
[이황구의 노무칼럼] 최근 개정...
서울지방병무청, ‘제2회 산업...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