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0월22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플러스 > 따뜻한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웃사촌을 위한 사뿐사뿐 꽃길 걷기
등록날짜 [ 2017년06월02일 21시45분 ]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창동에 소재한 가인초등학교(교장 최순주) 강당에 지난 530, 3학년 4개 학급 100여 명의 아이들이 모였다. 바로이웃사촌, 사뿐사뿐 꽃길 걷기프로그램을 위해서다.

이 프로그램은 신동아1단지 아파트봉사단(단장 박정순)2014년 아파트 층간소음 갈등 문제 해결에 큰 효과를 발휘한 이웃사랑 엽서쓰기를 바탕으로 기획되었다. 올해에는 이웃사촌, 사뿐사뿐 꽃길 걷기로 서울시 자원봉사센터 프로그램 공모사업에 우수 자원봉사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이날 행사는 평소 지역사회와 자원봉사에 관심을 가지고 있던 가인초등학교가 이웃소통과 층간소음 문제를 해결하고자, 신동아1단지 아파트봉사단의 문을 두드리면서 시작되었다.

가인초등학교 선생님들은 직접 층간소음 교육을 듣고 아이들의 교육 진행을 위해 나섰고, 그 열정에 신동아1단지 아파트봉사단과 도봉구 자원봉사센터가 적극적으로 지원해서 이루어진 행사다.

자원봉사센터는 아이들 눈높이에 맞는 알기 쉬운 층간소음 교육 자료를 만들었고, 아파트봉사단은 아이들이 이웃에게 편지와 함께 전달할 수 있는 해바라기 화분을 준비했다.

조남열 교감의 재미있는 층간소음 예방 교육 후 각자의 반으로 돌아가 편지를 쓰고 화분을 만들었다. 아이들은 그간 알게 모르게 이웃에게 준 소음 피해에 대한 미안한 마음과 앞으로 친하게 지내는 마음을 담아 정성껏 손편지를 작성했다.

프로그램을 처음 기획하고 운영한 이수열 봉사자는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층간소음에 대해 학생들에게 경각심을 심어주는 동시에 따뜻한 해결책을 주고자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되었다추후 가인초등학교와 협의하여 4~6학년도 자원봉사를 진행할 것이라 말했다.

신동아1차 아파트봉사단은 이번 행사뿐 아니라 관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순회하며 우리집 바닥은 아래층 천장입니다라는 슬로건과 함께 층간소음 예방교육 및 그림엽서 편지쓰기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층간소음 발생원인의 77.5%가 어린 아이들이 뛰거나 쿵쿵거리는 소리라는 점에 주목한 결과이다.

이동진 구청장은 민과 관이 함께 사회적 문제로 떠오른 층간소음을 해결해나가는 모습을 보며, 자원봉사의 힘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다이러한 경험들이 쌓여 자원봉사로 행복하고 이웃 간 정이 넘치는 도봉구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윤은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 쌍문1동 동네 어르신들과 행복한 점심 식사 (2017-06-05 10:54:31)
도봉구 창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르신 생신잔치 개최 (2017-06-02 21:42:07)
노원구, 광운대와 함께 4차 산...
도봉구, 청소년이 직접 준비한 ...
도봉구 창1동, 21일, 제7회 창...
서울지방병무청, 2017년 재병역...
도봉구 쌍문3동, 우리마을축제 ...
도봉구 쌍문1동, 효자마을 어린...
도봉구 방학1동, 제2회 우리마...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