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06월24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공연/전시 > 축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4월 8일 태강릉·초안산 궁중문화제 개최
등록날짜 [ 2017년04월05일 14시39분 ]

930분 호위군 태릉~월계동 어가행렬

비운의 왕 명종과 충신 내관 김처선의 만남

노원구는 48일 오전 930분부터 어가행렬과 내관·궁녀의 궁중생활을 엿볼 수 있는 태갈릉·초안산 궁중문화제를 개최한다.

태강릉·초안산 궁중문화제는 세계문화유산인 태강릉과 내시와 궁녀의 분묘가 많은 초안산을 연계한 궁중 문화축로 노원문화원이 주최하고 태강릉·초안산 궁중문화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한다.



임금의 능행길 재현한 어가행렬- 임금역에 개그맨 김병조

노원 지역은 조선시대 중요한 능행(陵幸, 임금이 능에 거둥함)’길 중 하나로, 돈화문을 나온 행렬은 흥인문~석관동(돌곶이)~월릉교~태릉과 강릉~동구릉으로 이어졌다.

능행은 조선의 왕들이 선대왕들의 능을 찾아 를 실천하고 국왕의 권위와 권력을 대외적으로 표방하는 의미가 있다는 게 학계의 설명이다.

이런 중요한 역사적 가치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기 위해 구는 궁중 문화제의 본 행사에 앞선 오전 930분부터 2시간가량 공릉동과 월계동 지역을 지나가는 어가행렬을 선보인다.

행렬은 임금 및 문무백관, 호위군 등 약 140명과 육군사관학교 기마대, 대취타대, 풍물패, 마들농요 보존회원 등 400여명이 무리지어 오전 930분부터 1030분까지 공릉동 태릉(조선왕릉전시관 앞)부터 태릉입구역 () 법원부지까지 2.4km 구간을 행진한다. 이어 차량으로 이동 후, 오전 1110분부터 1130분까지 월계동 인덕대학교에서 비석골근린공원까지 800m 구간을 어가가 지나간다. 특히 구는 결혼과 함께 신접살림을 차리면서부터 월계동에 살고 있는 배추머리 개그맨으로 알려진 김병조씨를 어가행렬임금으로 세우고 퍼레이드를 한다.

또한, 공릉동 ()북부법원부지에서는 조선시대 주정소 이야기를 도입하여 구민에게 능행의 의미를 더하는 교육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며 문화공연 등도 펼쳐진다. 주정소란 조선시대 임금이 능행할 때, 낮에 잠시 어가를 쉬기 위해 머무르면서 수라를 들던 곳이다.

 



비운의 왕 명종과 충신 내시 김처선의 만남

오전 1130분부터는 30분가량 궁중 문화제의 메인 무대인 비석골 근린공원에서 취타대 공연 등의 태강릉·초안산 궁중문화제 식전 행사가 열린다.

12시부터 초안산 입구 야외무대 뒤편에서 주민의 건강과 번영을 기원하는 제례인 안골치성제를 지낸다. ‘안골치성제는 조선시대부터 전해져 내려오는 산신제로 신을 맞이하는 참신, 제문을 태워 날려 보내는 소지 등을 통해 주민의 건강과 번영을 기린다.

구는 이번 문화제를 통해 우리나라의 전통 문화를 널리 알리기 위한 다양한 문화행사도 진행한다.

궁중 의상 패션쇼와 국악예술단과 민속예술단의 흥겨운 공연이 펼쳐진다. 24반무예 경당협회가 전통 궁중무예를 선뵈며 청소년 동아리는 댄스, 보컬, 비보이를 공연한다. 구립 연극협회는 내시보다 못한 청와대 수석들을 풍자하는 즐거운 마당놀이 충신 김처선을 공연한다. 김처선은 세조부터 연산군까지 네 명의 임금을 모시면서 본인의 목숨을 아까워하지 않고 충언을 하다가 연산군에게 능지처참을 당한 내시다.

아울러 초안산 및 행사장 주변에 숨겨진 보물을 찾는 초안산 보물찾기’, ‘경품추첨과 초대가수 문희옥 공연 등을 통해 문화제의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킨다. 이외도 구는 부대행사로 지역의 초등부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백일장과 미술대회도 개최한다. 초등부는 3개 부문으로 나눠 진행되며, 우수작에 대해서는 상장과 상품을 수여한다.

또 노원의 역사문화 해설을 비롯해 궁중 의상 체험, 궁중 어의 체험, 국궁 체험도 운영하는 전북 임실과 전남 완도 등이 참여하는 직거래 장터로 오전 10시부터 오후4시까지 비석골근린공원에서 열린다. 또 동 새마을부녀회가 여는 노원수라간 먹거리 장터도 열린다.

김성환 노원구청장은 이번 궁중문화제는 일반인들이 평소 접하기 어려운 전통제례의식을 관람할 수 있는 좋은 축제이면서 왕과 신하의 도리를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어지러운 이 시기에 궁중문화 축제를 통해 지도자와 보좌진간 소통의 지혜를 배울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중계근린공원에서 어린이날 축제 개최 (2017-05-02 12:34:37)
노원역 문화의 거리 2017 아트 페스티벌 1일 개막 (2017-03-30 12:34:20)
도봉구, 목요데이트 생활예술동...
김용석 시의원, 깨알정책대상 ...
도봉 U-도서관 6월 27일 서비스...
도봉구, 영유아 대상 '오감발달...
박문수 의장, 보도블럭 및 통신...
덕성여대생의 안심귀가를 돕는 ...
도봉경찰서·대한노인회·경우...
현재접속자